신세계 (2013) 김CineMa黨 단평



신세계 끝내주더군요. 범죄와의 전쟁을 이은 한국형 조폭 느와르물?

최민식과 황정민은 역시나 이런 역할이 자연스럽고 황정민은 자신이 맡은 배역을 정말 천연덕스럽게 연기하더군요.

박성웅은 처음 본게 제빵왕 김탁구에서였는데 연기 스타일 완전 달라져서 놀랬습니다. 후덜덜하게 잘하더군요.

독하게 마음먹고 보스 자리에 오르는 길을 선택한 이정재의 연기도 멋졌고 조연진들 연기도 겉돌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심적 고통은 누구보다도 가장 크겠지만 결국엔 이자성이가 가장 많은 덕을 보게된게 아닌가 합니다.

다보고나니 속편 그림이 막그려지는데 계획대로 2, 3부작 모두 제작되면 좋겠습니다. 







메모장

통계 위젯 (블랙)

011
361
51142